피아니스트 임현정, 관객과 함께 만들어가는 ‘임현정의 신청곡 콘서트’ 개최

관객의 사연과 신청곡만으로 이뤄진 공연
무대에서 연주만 하는 연주자가 아닌, 연주자와 친근하게 소통할 수 있는 소통의 장

2022-11-15 08:00 출처: 다나기획사

‘임현정의 신청곡 콘서트’ 공연 포스터

시흥--(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15일 -- 언제나 관객, 팬들과 소통을 중요시하는 피아니스트 임현정이 소통하는 연주회 ‘임현정의 신청곡 콘서트’의 10여 차례 전석 매진이라는 성공적인 행보를 서울 마포 콘서트 개최로 이어간다.

다나기획사는 피아니스트 임현정이 11월 26일 오후 4시 서울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임현정의 신청곡 콘서트’ 연주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임현정의 신청곡 콘서트’는 오로지 관객들의 신청곡만을 받아 프로그램을 구성하는 획기적이고 유일무이한 연주회다.

사람들은 각자 자신이 마음속에 담아두고 있는 곡이 한 곡쯤은 있을 것이다. 신청자들은 “결혼 축가를 연주해주세요”, “제 최애곡을 연주해주세요”, “임현정 님이 제일 좋아하는 곡을 연주해주세요”, “동요를 임현정 님의 스타일로 부탁 드립니다”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듣고 싶은 곡을 신청했으며, 이번 연주회는 자신이 신청한 곡은 물론이고 다른 관객의 신청곡들을 들으며 여러 음악을 접할 수 있는 색다르고 참신하게 구성됐다.

이번 연주회의 취지는 옛날 유럽의 살롱과 우리나라 풍류방에서 관객과 예술가들이 가장 가까운 위치에서 자유롭게 음악을 즐겼을 때처럼, 그 시절의 살롱을 현대의 무대에서 재구현하고자 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피아노 연주회는 딱딱하고 어렵다는 이미지를 탈피하고, 관객과 함께 호흡하며 친근하게 접근하려 한다.

앞서 피아니스트 임현정은 신청곡 중 리스트 에튀드 라 캄파넬라, 쇼팽 에튀드 추격, 라벨 밤의 가스파르 물의 요정 등과 같은 도전적이고 고난도의 곡은 물론이고, 시네마천국 OST 메인테마, 볼컴의 우아한 유령 등과 같은 아름답고 유명한 곡들도 연주하며 청중들의 귀를 매료시킨 바 있다.

또한 현장에서 악보를 접수 받아 초견으로 연주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놀라운 음악적 능력과 해석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번 공연에서 피아니스트 임현정은 또 어떤 곡으로 어떻게 청중들의 귀를 사로잡을지 대해 귀추가 주목된다.

임현정은 3살에 음악을 배우기 시작해 12세에 스스로의 의지로 프랑스 유학길에 올라 콩피에뉴 음악원을 5개월 만에 수석 조기 졸업했다. 그 후 루앙 국립 음악원에 진학해 만 15살에 최연소 및 조기 졸업했고 파리 국립 고등음악원에 최연소 입학, 역시 3년 만에 19살의 나이로 수석 및 최연소 조기 졸업했다. 음악계에 혜성같이 등장해 베토벤 소나타 전곡을 최연소로 녹음했고, 이 앨범은 빌보드 클래식 차트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또한 음악에서 영감을 받아 쓴 저서 ‘침묵의 소리’, ‘당신에게 베토벤을 선물합니다’ 등을 출판하며 작가로서 면모도 보여주고 있다.

다나기획사 개요

다나기획사는 임현정 피아니스트가 2020년에 설립한 공연 기획사로, 예술가가 꿈꾸고 소망하는 음악, 그리고 공연을 현실로 가능하게 하며, 예술가의 꿈이 아름답게 표현돼 더 밝고 빛나는 세상을 만들어 가고자 한다. 다나기획사는 정해진 틀과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어렵다고 생각되는 클래식 음악을 보다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하루하루를 정진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