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아이스크림 부라보콘, 청각장애인 지원 위해 사랑의달팽이에 5200만원 기부

부라보콘 출시 52주년 기념해 5200만원 사랑의달팽이에 기부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CM송’으로 부라보콘 수어 광고 선봬
부라보콘 판매 수익금 일부 청각장애인 지원 위해 5200만원 기부

2022-08-03 09:00 출처: 사랑의달팽이

왼쪽부터 박창훈 해태아이스크림 대표와 오준 사랑의달팽이 부회장이 기부식을 갖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3일 --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해태아이스크림이 부라보콘 출시 52주년을 기념해 청각장애인 지원사업으로 후원금 5200만원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부라보콘이 5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많은 사람에게 사랑을 받는 데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민 CM송의 역할이 컸다. 해태아이스크림은 중독성 있는 CM송을 6월 국내 최초로 수어로 선보이며,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CM송’ 캠페인을 공개했다.

이 캠페인은 청각 콘텐츠에 접근이 어려운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벽을 허무는 캠페인으로 이적, 이영현, 정은지 세 가수가 목소리가 아닌 수어로 노랫말을 표현했다.

캠페인 영상은 누적 조회수 약 420만 회를 기록하고, 긍정적인 댓글도 500건 이상 달리며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부라보콘은 캠페인을 진행하며, 사랑의달팽이 로고가 삽입된 특별 한정판 패키지도 선보였다.

부라보콘 판매 수익금으로 마련된 기부금은 사랑의달팽이를 통해 청각장애인 지원사업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1일 사랑의달팽이 사무국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박창훈 해태아이스크림 대표와 오준 사랑의달팽이 부회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후원금을 전달한 박창훈 해태아이스크림 대표는 “부라보콘 출시 52주년을 기념해 소비자들과 함께 뜻깊은 나눔을 함께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부라보콘을 사랑해주는 분들과 수어 CM송에 응원의 메시지를 남겨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오준 사랑의달팽이 부회장은 “청각장애인도 함께할 수 있도록 제작된 수어 CM송에 큰 감명을 받았다”며 “전달해 주신 기부금도 청각장애인 지원을 위한 일에 투명하고 꼼꼼하게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사랑의달팽이는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보청기 지원으로 소리를 찾아주고, 청각장애인의 사회 적응과 대중의 청각장애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2019년부터는 3년 연속 한국가이드스타가 개발한 투명성, 책무성, 재무안정성 등 비영리단체 평가 지표에서 최고점을 획득한 공익법인이다.

사랑의달팽이 개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듣지 못하는 이들에게 소리를 찾아줘 잃어버렸던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는 복지단체다. 이를 위해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인공와우)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청각장애 유소년들이 어려운 악기를 다루면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고 당당히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클라리넷앙상블연주단’을 결성해 아이들의 사회 적응을 돕고 있다. 사랑의달팽이는 문화 행사를 통해 난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다 함께 소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인식전환사업도 함께 펼쳐가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