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 사회 문제 해결 아이디어 공모전 성과 공유

2021-10-05 11:00 출처: 행복나눔재단

‘SK SUNNY 사회변화 아이디업 공모전 성과발표회’에서 비대면 치매 관리 통합 솔루션을 발표하고 있는 치솔 팀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05일 -- SK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이하 SK SUNNY)가 사회 문제를 정의하고, 이에 대한 솔루션을 도출·실행하는 ‘SK SUNNY 사회변화 아이디업 공모전’의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사회 문제 해결 의지를 지닌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올 2월부터 진행됐다. SK SUNNY의 5대 사회상(△소외 없는 사회 △교육이 다양한 사회 △모두가 안전한 사회 △환경이 지속 가능한 사회 △청년이 행복한 사회)을 중심으로, 대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사회 문제를 정의·기획·실행·검증·공유하고 구체적인 솔루션까지 도출했다. SK SUNNY 사무국은 참여자들에게 △솔루션 개발 교육 △전문가 멘토링 △개발비 등을 전폭적으로 지원해 실현할 수 있는 솔루션 개발을 유도했다.

완성된 솔루션은 총 다섯 개로 △비대면 치매 관리를 위한 통합 솔루션 ‘하루 한 장’ △휠체어 이용자를 위한 지하철 단차 및 연단 거리 정보 제공 서비스 ‘틈’ △사장 의복 재사용을 위한 의류 교환 행사 ‘온앤오프 클로젯’ △제로 웨이스트 라이프 지속을 위한 제로 플라스틱 도장판 챌린지 ‘플린지’ △네트워크 형성으로 우울증 문제 해결을 위한 치유 공동체 ‘그림자 친구’다.

10월 4일 열린 성과 공유회에는 행복나눔재단 써니루키팀 이상현·최주일 팀장, SUNNY 수료생이자 의료진의 안전한 근무 환경을 위한 솔루션을 개발하는 소셜 벤처 MUNE 오광빈 대표가 참석해 평가를 진행했다.

최우수상의 영예는 ‘담당한 울타리’ 팀이 안았다. 담담한 울타리 팀은 암흑 속 익명을 유지하며 사회적 시선에서 벗어나 깊은 대화를 끌어내는 치유 공동체 ‘그림자 친구’를 형성해 우울증을 예방하는 솔루션을 개발했다. 대상은 코로나19로 발생한 돌봄 공백 속에서 치매 환자들의 인지 능력, 우울 증세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 ‘하루 한 장’을 개발한 ‘치솔’ 팀이 받았다. 치솔 팀이 개발한 솔루션은 기존 치매 관리 서비스와 달리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고안해 큰 관심을 받았다.

수상 팀에는 각각 상금 100만원, 200만원과 함께 후속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행복나눔재단이 운영하는 SK SUNNY는 사회 변화를 이끌 청년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2003년 설립된 국내 최대 대학생 자원봉사단이다. 2020년 기준 한국 10개 지역, 중국 6개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베트남 출범을 준비하고 있다. 하반기 사회 변화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SK SUNNY 공식 홈페이지 내 공지 사항 게시판을 참고하면 된다.

행복나눔재단 개요

행복나눔재단은 실험적 사회 변화 프로젝트를 개발, 확산하는 사회공헌 재단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