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42번째 임시선박 출항

2021-09-07 11:31 출처: 에이치엠엠 (코스피 011200)

5000TEU급 컨테이너선 ‘HMM 플래티넘(Platinum)호’가 부산신항 HPNT에서 국내 수출기업들의 화물을 싣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07일 -- HMM(대표이사 배재훈)은 국내 기업들의 원활한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미주향 임시선박을 1척 투입했다고 7일 밝혔다.

부산신항 HPNT(HMM 부산신항터미널)에서 출항한 42번째 임시선박 5000TEU급 컨테이너선 ‘HMM 플래티넘(Platinum)호’는 국내 수출기업 등의 화물을 싣고 7일 부산에서 출발해 이달 18일에 미국 타코마(Tacoma)항을 경유해 22일 LA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또한 8일 부산에서 출항 예정인 다목적선 MPV (multi-purpose vessel) ‘HMM 울산(Ulsan)호’는 43번째이며, 임시선박으로는 처음으로 호주 항로에 투입된다. 이달 22일과 28일에 각각 멜버른(Melbourne)과 시드니(Sydney)에 도착할 예정이다.

8월 3일에는 5000TEU급 컨테이너선 ‘HMM 패러마운트(Paramount)호’가 임시선박으로는 처음으로 광양항에서 LA로 출항했다. HMM은 패러마운트(Paramount)호를 시작으로 이달에만 부산을 중심으로 총 9척의 임시선박 투입을 계획하고 있으며, 그동안 임시선박 투입 월 기준으로 가장 많은 수치다.

HMM은 국내 수출입 기업 화물 운송을 지속해서 지원하기 위해 △미주 △유럽 △러시아 △호주 △베트남 등 선복이 부족한 구간에 임시선박을 적극적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특히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및 한국무역협회 간의 협력 강화를 통해서 중소화주 선복 지원 및 물류 애로 해소를 위해서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HMM은 중소기업 수출화물의 원활한 선적을 위해 앞으로도 임시선박을 추가 투입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며, 대표 국적선사로서 책임감을 갖고 안전하게 운송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HMM은 지난해 8월부터 현재까지 △미주 서안 25회 △미주 동안(부산~서배너(Savannah), 부산~뉴욕) 7회 △러시아 5회 △유럽 4회 △베트남 1회 △호주 1회 등 임시선박을 지속해서 투입해 오고 있다. 이달 9척을 모두 투입하면 총 49항차로 늘어난다.

웹사이트: http://www.hmm21.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