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의 고용 유지 쑥쑥 ‘경력단절예방지원사업’ 운영

전국새일센터 운영평가 9년 연속 최우수 평가의 북부여성새로일하기센터

2020-11-30 08:00 출처: 서울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서울시북부여성발전센터, 북부여성새로일하기센터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30일 -- 전국새일센터 운영평가 9년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고 있는 서울시북부여성발전센터·북부여성새로일하기센터(센터장 주영미)는 여성가족부 지원으로 2019년부터 2년째 경력단절예방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경력단절예방지원사업은 여성 및 기업 대상 경력단절예방 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역사회에 일·생활 균형 문화 확산 및 여성의 고용 유지 지원을 목적으로 한다.

북부여성새일센터의 경력단절예방지원사업은 여성 고용 유지 지원을 위해 ‘커리어닥터 1:1경력개발코칭’, ‘선배와의 대화, 멘토링 및 1:1코칭’, ‘취업자간담회’, ‘취·창업 및 직장동아리’ 등을 운영하며 직장문화 개선을 위해 ‘여성친화기업특강’,‘기업환경개선사업’을 지원한다.

여성 고용 유지 지원을 위해 진행하는 ‘커리어닥터 1:1경력개발코칭’사업은 상담·컨설팅으로 재직 및 구직여성 대상 경력개발 및 라이프 코칭을 지원한다. 코칭 참여자는 전문가 코치에게 1:1 개별코칭을 5회까지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직장적응 및 복귀 지원을 위한 ‘선배와의 대화, 멘토링 및 1:1코칭’에서는 새로운 직장에 적응하기 시작한 직장인에게, 관련 직종에 재직 중인 직장인들이 업무적응 노하우를 전수할 수 있도록 3회의 멘토링 및 1:1코칭을 지원한다. 한 멘토링 참여자는 현직에서 일하는 선배 멘토의 근무 경험과 애로사항을 들으며 본인의 직장적응 가이드라인을 찾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취업자간담회’는 동일분야 참여 재직자와 함께 직장생활 애로사항 공유 및 해결방법을 찾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주고 직장생활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특강을 진행해 힐링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직장문화 개선 지원을 위한 ‘여성친화기업환경개선사업’은 재직여성이 장기 근속을 할 수 있도록 여성 휴게실이나 여성 화장실 등의 근무환경 개선비를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 이외에도 ‘취·창업 및 직장 동아리’, ‘심리·고충상담’, ‘인식개선홍보’ 등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북부여성새일센터의 경력단절예방지원사업에 대해 궁금한 내용이나 참여를 희망하는 재직 및 구직여성, 기업은 북부여성발전센터(북부여성새일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서울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개요

서울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서울시 26개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통합·허브 역할을 하고 있다. 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율을 제고하기 위해 육아·가사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에게 취업상담, 직업교육훈련, 인턴십 등 종합적인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