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원테크, 기업 맞춤형 발신 메일 보안 솔루션 ‘센드가드’ 6월 초 론칭

‘센드가드’ 메일 원본 직접 분석… 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 맹점 보완

2020-05-27 13:30 출처: 본투글로벌센터

센드가드 로고

성남--(뉴스와이어) 2020년 05월 27일 --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 멤버사인 기원테크(대표 김동철)는 기업 맞춤형 발신 메일 보안 솔루션 센드가드(SendGUARD)를 6월 초 론칭한다고 27일 밝혔다. 기원테크는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센드가드는 기존 내부 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DLP)과는 차별화된 발신 메일 전용 보안 솔루션이다. 메일 원본 직접 분석으로 암호화 통신 시에도 탐지가 가능해 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의 맹점을 보완했다. 특히 기업 메일 계정 또는 도메인이 스팸 메일 발송 수단으로 이용되는 것을 원천 차단해 기업의 메일 서버를 보호한다. 또 기업 도메인 및 IP 평판까지 관리할 수 있는 기능도 탑재돼 수신되는 스팸 메일을 탐지할 수 있다.

기원테크 김기남 이사는 “대부분의 내부 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은 트래픽을 분석하는 방식”이라며 “보안소켓계층(SSL) 등 암호화 통신 프로토콜을 사용해 데이터를 전송하면 트래픽 분석 및 탐지가 불가능해 유출 방지 솔루션을 우회할 수 있다는 심각한 취약점을 발견한 뒤 이번 신제품을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 이사는 “센드가드는 기원테크 자체 개발 수신 보안 솔루션과 연동돼 더욱 강력한 기업 맞춤형 발신 대응 체계 구축이 가능하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며 “보안 정책을 세우기 어려운 기업도 기원테크가 직접 컨설팅부터 정책 설정까지 함께하기 때문에 어려움 없이 솔루션을 도입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기원테크는 2019년 글로벌 IT 시장조사기관 가트너(Gartner)가 선정한 이메일 보안 마켓가이드(Market Guide for Email Security)에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Representative Vendor for Regionally Focused)으로 이름을 올린 바 있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PR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래 2019년 12월까지 지원 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5935.5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1만1724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 설립 7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395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8건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