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신한 11번가 정기예금’ 출시

2020-06-01 10:26 출처: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신한 11번가 정기예금을 출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01일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11번가, 신한은행과 함께 최고 연 3.3%의 금리효과를 제공하는 정기예금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신한은행 신한 쏠(SOL)앱 및 신한은행 모바일웹에서 가입이 가능하며 만기까지 정기예금 유지 시 기본금리 연 0.8%가 적용된다. 신한은행 오픈뱅킹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이라면 기본금리에 우대금리 0.3%를 더한 연 1.1%를 받을 수 있으며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이용 조건을 충족하면 우대금리 연 2.2%의 추가 리워드를 제공받을 수 있다.

카드 이용 리워드는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첫 결제 고객이 가입 기간 내 해당 카드로 11만원 이상 이용할 경우 적용된다.

예금 가입 기간은 3개월이며 저축 한도는 최소 50만원 이상 최대 300만원까지 가능하다. 또한 1인 1계좌씩 선착순 총 10만좌까지 가입할 수 있다.

정기 예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신한 쏠(SOL) 또는 11번가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11번가 신한카드는 ‘11번가’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2019년 7월 출시 이래 전월 실적 조건 없이 무제한으로 SK pay 포인트를 적립해 준다는 장점을 앞세워 최근 총 발급 20만장을 돌파했다. SK pay 포인트는 11번가 간편결제 서비스인 ‘SK pay’에서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신한카드는 저금리 기조가 장기화 되는 가운데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고금리 정기예금 상품을 출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파트너사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각종 협업 모델을 만들어 고객들에게 최상의 상품과 서비스를 계속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