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지카일룸 자회사 에이스바이오메드, 분자진단 전문기업 아람바이오시스템 지분 인수

2020-05-14 15:01 출처: 상지카일룸 (코스닥 042940)

아람바이오시스템의 RNA 추출 장비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5월 14일 -- 상지카일룸(대표 최기보, 042940)은 자회사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아람바이오시스템 지분 39.4%를 인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아람바이오시스템은 휴대용 초고속 PCR 시스템 공급 회사로 코로나19 초고속 유전자 증폭 시약을 보유한 분자진단 전문기업이다.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아람바이오시스템 지분 인수를 통해 코로나19 초고속 유전자 진단키트에 필수인 DNA 복제 효소와 역전사 효소 등 핵심 기술을 확보하게 됐다. 현재 아람바이오시스템의 핵산추출장치 및 Palm PCR 장비와 에이스바이오메드의 초고속 유전자 진단키트는 패키지 상품으로 함께 세계 시장을 대상으로 판매를 앞두고 있다.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자사의 초고속 유전자진단키트(Palm PCR COVID-19 Fast Real-time RT-PCR Kit)는 아람바이오시스템이 자체 개발한 ‘Palm PCR S1’ 장치 등과 함께 사용할 경우 진단 시간을 기존 2~3시간에서 21분 이내로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상지카일룸은 현재 전 세계 184개국에서 420만명의 확진 환자(29만명 사망)가 발생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진단 시간 최소화는 상황 진정을 위한 핵심 과제라며 특히 아람바이오시스템의 핵산 추출장치와 PCR 장비는 휴대가 간편해 공항, 기차역, 터미널 등 장소에 구애 없이 진단이 가능해 효율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번 투자 결정은 아람바이오시스템의 휴대용 초고속 PCR 시스템과 에이스바이오메드의 코로나19 초고속 유전자 진단키트 조합이 시간 효율성이 높고 장소 제약이 적은 만큼 향후 진단키트 및 PCR 장비 시장의 게임체인저(Game Changer)가 될 것이란 평가로 진행됐다고 덧붙였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