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플러스생명과학, 강스템바이오텍과 차세대 유전자 가위 활용 세포치료제 개발 MOU 체결

‘차세대 유전자가위 교정 기술’과 ‘줄기세포 원천기술’로 세포치료제 개발

2020-04-16 13:12 출처: 지플러스생명과학

왼쪽 5번째 지플러스생명과학 최성화 대표이사와 왼쪽 6번째 강스템바이오텍 이태화 대표이사, 왼쪽 8번째 강스템바이오텍 강경선 이사회의장이 강스템바이오텍 본사에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4월 16일 -- 유전자가위 연구 선도기업 지플러스생명과학(대표이사 최성화)이 강스템바이오텍(대표이사 이태화)과 차세대 유전자 편집 기술을 이용한 유전자 세포치료제 개발 협력을 위한 상호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두 회사는 유전자 삽입 효율이 향상된 편집기술을 이용해 차세대 유전자 세포치료제 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지플러스생명과학의 신규 특허물질인 Cas12a를 활용한 유전자가위 교정 기술과 강스템바이오텍의 줄기세포 원천기술 및 유전자 세포치료제 개발 기술을 활용하여 세포치료의 효율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등 시너지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MOU 체결 전부터 여러 차례 연구개발 미팅을 진행해 왔으며 상호 협력을 통한 새로운 미래 사업모델 개발에 지속적으로 뜻을 모아왔다. 크리스퍼 유전자가위의 향상된 교정 물질(CRISPR PLUS)을 개발한 지플러스생명과학과 줄기세포치료제 전문기업인 강스템바이오텍의 긴밀한 협력 및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획기적인 차세대 유전자 세포치료제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플러스생명과학 최성화 대표는 “강스템바이오텍과 유전자 삽입 줄기세포치료제의 성공적인 개발을 바탕으로 차세대 유전자치료제 신약 분야에서 의미 있는 성과를 도출하고 향후 세계적인 유전자교정 치료제 회사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지플러스생명과학은 최근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는 바이오 기술인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원천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2020년 3월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성능을 개선한 물질 ‘Cas12a’의 특허를 취득하고, 이를 기반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식물 기반 면역항암제, 유전자가위 항암제, Non-GMO 건강 씨앗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인 연구개발에 나서고 있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제대혈 줄기세포의 고순도 분리·배양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자가면역질환 시장을 선도하는 줄기세포치료제 전문기업이다. 퇴행성 신경질환,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 감염증, 암 치료를 위해 유전자 편집 기술을 이용한 직접 분화유도 신경 줄기세포, 환자 맞춤형 조혈모세포, off-the-shelf CAR-T 치료제 등을 연구·개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flas.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